항상 신선함을 유지하는 비결

요한복음 3:3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거듭나지 아니하면 하나님의 나라를 볼 수 없느니라.”

성령으로 거듭나는 사건은 바람처럼 신비한 사건이며 하나님께서 행하시는 가장 큰 기적 중에 하나다. 이 사건은 실수가 전혀 없으신 완전하신 하나님의 사역으로서 하나님만이 그 처음과 나중을 아신다. 우리는 어디서부터 우리의 거듭남이 시작되는지 정확하게 알 수 없다. 우리가 아는 것은 그 사건은 우리 생명의 가장 깊은 곳에서 발생한다는 사실이다.

위로부터 거듭난 생명은 거듭난 순간부터 그 사람에게 영원한 생명이 된다. 그 생명 때문에 우리의 생각과 감정과 결단이 바뀌고, 말과 삶에 새로운 변화가 나타난다. 그 변화는 근본적인 변화로서 거듭난 생명인 그리스도의 생명이 나를 통해 나타나는 변화다. 이때 거듭난 생명은 끊임없는 생명력으로 가득하다.

만일 당신에게 삶의 생기가 사라지고 영적 침체가 왔다면 이는 그리스도와의 연결이 느슨해졌다는 증거다. 성령으로 인한 기쁨은 없고 율법적 굴레에 억지로 갇혀 있다면 이는 영적 침체의 첫 표시다. 지금 당신의 영혼은 새로운가? 아니면 뭔가를 해야하는 부담때문에 지쳐있는가? 신선함은 순종으로 생기는 것이 아니라 성령으로부터 오는 생명력임을 기억하라. 한편, 순종은 우리가 성령의 빛 가운데 머물때 자연스럽게 나타나는 결과다.

그러므로 마음을 다해 하나님과의 바른 관계를 지키라. 예수님께서는 “우리가 하나가 된것 같이 그들도 하나가 되게 하소서”(요 17:22) 라고 기도하셨다. 하나가 되려면 둘 사이에 아무것도 없어야 한다. 항상 예수 그리스도께 당신의 모든 삶을 털어 놓으라. 주님께 감추는 것이 없도록 하라. 주님과 따지지 말라. 특히 하나님이 아닌 다른 것으로부터 삶의 생기를 얻으려할때 주님과의 하나 됨이 깨어지면서 당신은 영적 침체에 빠지게 된다. 만일 당신이 주님이 아닌 다른 것에 의지하게 될 경우 당신은 주께서 당신을 떠나시더라도 결코 느끼지 못하게 될것이다. 우상을 멀리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