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께서 원하시는 삶을 사는 비결

갈라디아서 1:16
“그의 아들을 이방에 전하기 위하여 그를 내속에 나타내시기를 기뻐하셨을 때에”

하나님의 일꾼은 자신의 삶에 하나님께서 역사하시도록 양보하는 법을 배운 자들이어야 한다. 즉, 하나님께 자기 마음 중심을 비워드리고 주께서 인도하시는 데로 무조건 따를 수 있어야 한다.

내 계산과 생각에 따라 나의 장래에 이러저러한 일들이 발생할 것이라고 확신하지 마라. 이러한 확신은 하나님의 간섭을 고려하지 않은 주제넘은 확신이다. 그대신, 주께서 내 삶을 간섭하실 것을 염두하고 계획하라. 주께서 내 삶을 간섭하시면 내 뜻을 고집하지 말고 오직 주의 뜻만이 이루어지게 하라.

당신이 기대치 않은 때에 주께서 찾아오시면 놀라지 말고 주의 인도하심을 분별할수 있도록 하라. 꿈이나 신비체험 같은 특별한 방법으로 주께서 당신을 찾을 것으로 기대하지 말라. 내가 생각하는 방법과 때에 주께서 오실 것이라고 확신하지 말라 당신이 할일은 단지 주를 앙망하며 당신의 모든 삶을 비워두는 것이다.

우리가 꼭 기억하여야 하는 것은 주님은 어느 때나 상관없이 우리의 삶을 간섭하실 수 있다는 사실이다. 우리는 이러한 주의 역사에 깜짝 놀라지만 하나님은 결코 다른 방법으로 역사하지 않으신다. 하나님은 언제나 갑자기 우리를 찾아오신다. “하나님께서 가장 기뻐하시는 그때에” 주께서 오신다. 이때 주님의 간섭을 알아볼수 있으려면 하나님과 긴밀한 관계를 계속 유지하는 수밖에 없다. 그분의 놀라운 간섭이 임할때 그 간섭이 당신의 모든 삶에 영향을 미치도록 하라. 언제나 주의 간섭을 기대하며 살라. 그것이 우리 맘을 주께 양복하고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데로 우리의 삶을 살아가는 비결이다.